아름다운 하나님의교회

조회 수 170 추천 수 3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영혼.jpg


하나님을 믿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배워야할 영혼문제!

하나님의 교회 역시 영혼 문제에 대해 성경을 바탕으로 가르치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영혼이라는 말을 들어 보았으리라 생각됩니다.

하지만 영혼이 보이지 않기에 믿지 못하는 사람들도 많은 것이 현실입니다.

과연 보이지 않는다고 존재하지 않는 것일까요? 세상은 보이지는 않지만

존재하는 수많은 것들이 있습니다.

오늘은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는 영혼의 존재에 대해 살펴 보고자 합니다.

하나님의 교회에서 알려주는 영혼의 존재!!

보이지 않는 바람을 나뭇잎이 흔들림으로 알수 있는 것처럼

성경을 통해 하나님의 교회에서 영혼의 존재를 깨달아 가시길 바랍니다.

 

1. 들어가는 말

 

사람이 죽으면 어떻게 될까?

사람에세는 영혼이라는 것이 과연 있는 것일까?

사람은 죽으면 어디로 가는 것일까?“

하는 생각은 유사 이래 수많은 사람의 관심사이자 풀지 못한 숙제로 남아 있습니다.

모든 인간들은 라는 존재에 대해 생각하고 연구했지만 그 누구도 답을 주지 못하며,

를 누가 창조하셨는지 깨닫지 못한 채 다만 알고 싶은 욕망만이 앞서

철학을 만들어 내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영혼에 대해 무지하였던 우리들에게 안상홍님께서 오셔서 하나님의 교회를 세워 주시고

성경에 명시된 대로 온 인류는 하늘에서 죄를 짓고 이 땅에 내려온 천사라는 것을 알려주고

자신의 존재 가치와 삶의 목적을 본향인 하늘에 두고 살아가야 한다는 것을 정확히 알려 주셨습니다.

 

2 . 인간의 창조 과정에 나타난 영혼

 

27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생기를 그 코에 불어 넣으시니 사람이 생령이 된지라

 

생령이란 산 영혼” “산 생명이란 뜻인데 흙이 생명의 본질이 된 것은 아닙니다

흙으로 빚었을 때까지만 하더라도 생령이라고 하지 않았고

그 흙 속에 하나님의 생기(The breath of life)가 들어가므로 생령이 되었다고 하였으니 

인간에게 생명의 본질은 육신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불어넣으신 생기 즉 영()입니다.

인간의 육체는 흙에서 비롯되었지만 그 속에 있는 영()은 하나님에 의해 지어졌고 하나님께로부터 온 것입니다.

솔로몬은 기록하기를 흙은 여전히 땅으로 돌아가고 신(생기)은 그 주신 하나님께 돌아가기 전에 기억하라”(12:7)고 하였습니다.

2.jpg



 

3.예수님께서 알려주신 영혼


예수님초상.jpg



 

신약시대로 들어와서 영혼에 대한 개념은 더욱 뚜렷해졌습니다.

 

1028

몸은 죽여도 영혼은 능히 죽이지 못하는 자들을 두려워하지 말고 오직 몸과 영혼을 능히 지옥에 멸하시는 자를 두려워하라.

 

예수님께서 주신 이 말씀은 창세기 2장에 나타난 인간 창조의 과정을 그대로 보여주신 내용이라고 볼수 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육신()의 죽음과 영혼의 죽음을 구분하셨기 때문입니다.

이 구절에서 영혼이라고 번역된 헬라어 프뉴마”(영어에서는 Spirit)는 영입니다.

 

424

하나님은 영(프뉴마)이시니

 

고후317

(예수님)는 영(프뉴마)이시니

 

114

모든 천사들은 부리는 영(프뉴마)으로서

 

하나님께서는 육에 속하지 않은 영이십니다.

예수님도 육에 속하지 않은 영이십니다, 천사들도 육신에 속하지 않은 영들입니다.

그래서 인간의 죽음은 육신의 죽음과 영혼의 죽음으로 구분되어 있는 것입니다.

인간들이나 마귀는 우리의 육체는 죽일 수 있지만 영혼을 멸하실 수 있는 분께서는 오직 하나님뿐이십니다

사도 바울이 고린도 교회에 보낸 내용 중에 다음과 같은 기록이 있습니다.

 

고전211

사람의 사정을 사람의 속에 있는 영(프뉴마) 외에는 누가 알리요 이와 같이 하나님의 사정도 하나님의 영(프뉴마)외에는 아무도 알지 못하느니라

 

우리가 예수님의 교훈을 통해 배워야 할 내용은 우리 생명의 본질이 이 육신에 있지 않고 영에 있다는 사실입니다.

 

4. 사도 바울의 사상과 영혼 

728_man.jpg

 

우리가 사도들의 사상을 배우고자 하는 이유는 그들의 사상이 예수님의 교훈을 통해 정립되었고

예수님의 가르침을 통해 세워졌지 때문입니다.

사도들의 사상 속에는 우리 육체가 영혼의 집이라고 각인되어 있습니다.

 

고후51

만일 땅에 있는 우리의 장막 집이 무너지면(육체가 죽으면) 하나님께서 지으신 집 곧 손으로 지은 것이 아니요 

하늘에 있는 영원한 집이 우리에게 있는 줄 아나니

 

우리의 영혼은 현재 임시로 사용하는 장막 집(육체) 속에 살지만 구원을 얻어 천국에 가면 임시 용이 아닌,

하나님께서 지어주신 영원한 집 속에서 살게 될 것입니다.

 

고후56

이러므로 우리가 항상 담대하여 몸에 거할 때에는 주와 따로 거하는 줄을 아노니...

우리가 원하는 바는 차라리 몸을 떠나 주와 함께 거하는 그것이라 

그런즉 우리는 거하든지 떠나든지 주를 기쁘시게 하는자 되기를 힘쓰노라.

 

사도 바울의 이 편지 내용은 주(예수님)는 영의 세계에 거하시고 우리는 육의 세계에 거하고 있으니

육을 입고 있는 동안에는 주와 따로 거하는 것이며 바울과 성도들의 원하는 바는 빨리 육신을 떠나 주와 함께 거하는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이 말씀 속에서 육신에 거하는 것은 누구이고 육신을 떠나는 존재는 누구이겠습니까

몸을 떠나고 싶다고 한 존재는 바울 자신, 즉 바울의 영혼이었습니다.

이는 그가 입고 있던 육체가 생명의 본질이 아니라 육체 속에 있는 그 영이 바울 본인이라는 말씀입니다.

 

다시 말하자면 사도 바울은 임시 거처하는 천막집(육신) 생애를 위한 삶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그 영이 천막집을 벗어나 하나님께서 주실 영원한 집에 거할 때의 생애를 위해 준비하는 삶을 살았던 것입니다

그가 빌립보 교회의 성도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는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습니다.

 

121~24

이는 내게 사는 것이 그리스도니 죽은 것도 유익함이니라....

내가 그 두 사이에 끼였으니 떠나서 그리스도와 함께 있을 욕망을 가진 이것이 더욱 좋으나

그러나 내가 육신에 거하는 것이 너희를 위하여 더 유익히리라

 

앞서 인용한 고후56절의 우리가 원하는 바는 차라리 몸을 떠나라는 말씀과 빌 1장에 기록된 내가...떠나서라는 말씀은 같은 내용입니다.

떠난다는 것은 이어지는 내용 육신에 거하는 것이라는 부분이 설명하듯이 육신에서 떠나는 것을 말하고 있습니다.

그럼 육신에 거하기도 하고 육신에서 떠나기도 하는 존재는 누구입니까? 바울 자신, 즉 바울의 영혼입니다

그리고 바울은 자신이 육체를 떠나는 것보다 육신에 거하는 것이 성도들에게는 더 유익이라고 하였는데,

이는 바울이 육신을 떠나면(죽으면) 그리스도에게로 가기 때문에 자신에게는 좋은 일이겠지만 

성도들에게는 바울이 육신으로 함께 거하면서 하나님의 진리를 가르쳐 주고 바른길로 인도해 주는 것이 더 유익이 된다는 말씀입니다.

그리고 바울은 자신이 하나님께로부터 받은 계시의 내용을 설명하면서 다음과 같이 기록하였습니다.

 

고후121

무익하나마 내가 부득불 자랑하노니 주의 환상과 계시를 말하리라 

내가 그리스도안에 있는 한 사람을 아노니 십사년 전에 그가 셋째 하늘에 이끌려 간 자라

(그가 몸 안에 있었는지 몸 밖에 있었는지 나는 모르거니와 하나님은 아시느니라)

내가 이런 사람을 아노니 (그가 몸 안에 있었는지 몸 밖에 있었는지 나는 모르거니와 하나님은 아시느니라)

 

바울은 자신이 계시를 볼 당시, “자신이(그의 영이) 몸 안에 있었는지 알지 못하지만 하나님은 알고 계신다.” 라고

두 번이나 반복하여 기록하였습니다

이 말씀 가운데 나타난 내용을 볼 때 바울은 육체와 구분된 영혼이 따로 있다는 사상을 가지고 있었습니까

아니면 영혼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사상을 가지고 있었습니까?

 

그가 만약에 영혼이 따로 존재하지 않는 다는 사상을 가지고 있었다면 

몸 안에 있었는지 몸밖에 있었는지 나는 모르거니와 하나님은 아시느니라라는 표현을 할 수 있었겠습니까?

이는 바울 자신이 계시를 볼 때 (그는 자신이 계시를 본 사실을 3인칭인 한 사람”. “라고 호칭하고 있다

자신의 영이 몸을 빠져나와 낙원에 갔었는지, 아니면 몸과 함께 갔었는지 자신은 알지 못하고 있었다는 말씀입니다.

 

5. 사도 베드로의 사상과 영혼 

436_man.jpg



 

베드로는 예수님께서 승천하시기 직전에 주셨던 말씀을 늘 기억하고 있었습니다.

 

2118~19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젊어서는 네가 스스로 띠 띠고 원하는 곳으로 다녔거니와 늙어서는 네 팔을 벌리리니

남이 네게 띠 띠우고 원치 아니하는 곳으로 데려가리라 

이 말씀을 하심은 베드로가 어떠한 죽음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 것을 가리키심이러라

 

베드로가 복음의 생애를 거의 마무리하기 직전 그는 예수님께서 자신에게 주셨던 말씀을 추억하면서 

자신이 떠난 후 성도들을 염려하며 다음과 같이 기록하였습니다.

 

벧후113~14

내가 항상 너희로 생각하게 하려 하노라 내가 이 장막에 있을 동안에 너희를 일깨워 생각하게 함이 옳은 줄로 여기노니

이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내게 지시하신 것같이 나도 이 장막을 벗어날 것이 임박한 줄을 앎이라 

내가 힘써 너희로 하여금 나의 떠난 후에라도 필요할 때는 이런 것을 생각나게 하려 하노라

 

베드로는 자신의 죽음을 가리켜 장막을 벗어난다.”라고 표현했고

장막을 벗어나는 것을 가리켜 자신이 떠난다고 말하고 있으니 베드로가(영혼이) 육신을 떠나는 것이 아니고 무엇이겠습니까?

베드로의 영혼이 육체 안에 거할 때는 그 육체가 베드로의 집이지만 그 영혼이 떠난 이후에는 흙으로 되돌아가고 마는 것입니다.

 

우리가 사도들의 사상을 알고자 하는 것은 사도들이 예수님으로부터 어떤 가르침을 받았는가? 하는 것을 알기 위함입니다

지금까지 살펴보신 사도들의 사상을 통해 그들은 예수님께로부터 우리 인간의 영혼이 존재한다는 가르침을 받았음을 알수 있습니다.

 

6.나를 위한 삶

 

우리 인간의 삶 속에서 라는 존재는 무엇인가?하고 생각할 때가 많습니다

어떤 이들은 말하기를 인간은 살기 위해서 먹는다.” 또는 인간은 먹기 위해서 산다.”라고 말합니다. 물론 둘 다 맞는 말이 아닙니다.

 

나의 주인은 이 육체가 아니라 육체 속에 갇혀 있는 영혼입니다

(엄격히 말해 내 영혼)육체라고 하는 천막집(Tent) 속에 살고 있다는 말은 우리에게 뭔가를 시사해 주고 있습니다.

 우리가 캠핑을 가거나 야영할 때 천막(텐트)에서 며칠간 지내지 않습니까? 다시 말해서 천막에서의 삶은 임시 지내는 생활입니다.

마찬가지로 천막으로 비유된 육체 속에서의 삶은 잠시 거처하는 집에 불과합니다

우리가 겉 사람인 육체를 위해서 산다면, 그는 집을 위해서 가는 사람일 것입니다. 삶은,

집이 아닌 나 자신을 위해서 사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우리가 신앙생활을 하는 가운데서도 자칫 육신의 삶에 더 치우칠 때가 있습니다

물론 우리가 육신을 입고 있는 이상, 육신의 삶을 부정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잠시 있다가 없어질 천막집만을 위해서 산다면 얼마나 허무하고 미련한 행위이겠습니까

비록 지금은 죄로 말미암아 천막집 속에 살지만 그리스도의 유월절 공로로 말미암아 구속 곧 죄 사함을 받게 되면

하나님께서 준비해 두신 영원한 집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삶의 비중을 어디에 두고 살아가야 할지 답은 명확하리라 생각됩니다.

 

고후418

우리의 돌아보는 (소망하고 바라는) 것은 보이는 것이 아니요 보이지 않는 것이니 보이는 것은 잠간이요 보이지 않는 것은 영원함이니라


 

 


긴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반드시 우리의 근본인 영혼의 존재를 깨달을시고
온전한 하나님을 깨달아
구원의 축복에 모두 이르시길 바랍니다

하나님의 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watv.org-
  • ?
    포뮬러 2017.01.13 22:42
    우리가 어디서 왔는지를 알지 못하고서 우리가 어디로 가는지 알 수 없습니다.
  • ?
    이삭의자녀 2017.01.17 23:16
    영혼 문제를 통해 모든 비밀을 알게 됩니다 ~
    감사합니다~
  • ?
    슬별 2017.01.13 22:47
    우리의 삶이 이 땅에 잠깐 살아가는 삶이 전부가 아니라 장차 영의 세계에서 살아갈 영적 삶이 있습니다.
    우리 영혼의 고향이 천국임을 일깨워주시고, 하늘 본향에 돌아갈 수 있는 산 소망을 주신 엘로힘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 ?
    이삭의자녀 2017.01.17 23:16
    영혼을 깨닫게 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 ?
    혁이대디 2017.01.13 23:51
    우리 삶의 실체는 바로 영혼의 삶이네요
    장차 펼쳐질 영혼의 삶을 열심히 준비해야겠습니다
  • ?
    이삭의자녀 2017.01.17 23:16
    영혼의 삶을 준비하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hiyogurt 2017.11.03 00:05
    사람의 영혼은 반드시 존재합니다. 이 사실을 성경이 알려주고 있고, 성경 뿐만 아니라 여러가지 증거들을 통해서도 우리영혼의 존재를 알 수 있습니다.
    영혼의 존재를 알지 못하고 우리가 온곳도 왜 이렇게 살아야하는지도 그리고 다시 돌아갈 곳도 알 수 없습니다.
    이런 내용을 모르고 하루하루 급급해서 살아가고 있는 삶이라면.. 정말 불쌍합니다. 삶의 본질을 깨달아야 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6 하나님의 교회 - (정통교회란?) 4 file 마중물 2018.03.07 131
185 성경에는 어머니하나님이라는 글자가 없어서 어머니하나님은 없는거다! 10 file 펙트 2018.01.20 168
184 하나님의교회-성경이 말하는 이단/사이비 12 file anyou 2018.01.04 160
183 성경은 비과학적? 비현실적? 성경은 과학적이며 현실적이며 사실입니다~ 16 일곱빛깔무지개 2017.12.22 126
182 계19장의 어린양의 아내(신부)무조건 교회(성도)라는 거짓주장 10 file 일곱빛깔무지개 2017.12.13 216
181 안상홍님은 기적을 베푸신적 없으니 재림그리스도가 될 수 없다는 말도 안되는 주장에 대해...(하나님의교회) 14 file 펙트 2017.11.27 98
180 크리스마스 안키지는 교회 하나님의교회(안상홍님) 10 file 펙트 2017.11.25 90
179 하나님의교회 영혼은 존재한다 VS 영혼이 없다고 하는 사람들 6 file anyou 2017.11.21 235
178 [하나님의교회 성경공부] 성경 말씀은 하나님을 믿지 않는 자들에게 전하는 것이다 11 file 이삭의자녀 2017.04.26 208
177 [하나님의교회 성경공부] 하나님의교회는 안식일과 유월절을 포함한 구약의 모든 율법을 지키고 있는가? 2 file 슬별 2017.04.18 222
176 [하나님의교회 성경공부] "하나님의교회는 역사가 길지 않으므로 이단이다" 라는 주장에 대해 4 file 슬별 2017.04.09 224
175 [하나님의교회 안상홍님] 육체로 오신 재림 그리스도는 무조건 믿을 수 없다? 6 file 슬별 2017.02.26 167
174 <하나님의교회 바르게 알려주기> 성령을 받았기 때문에 구원에 대한 확신이 있다? 4 file 슬별 2017.02.08 121
173 이적과 기사가 일어나야 참 교회 일까요?? 4 이삭의자녀 2017.02.04 295
172 정통과 이단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 3 file 아마 2017.02.02 155
» [하나님의 교회] 영혼에 대하여 7 file 이삭의자녀 2017.01.13 170
170 [하나님의교회 안식일학교] 성령을 받으면 방언을 한다? 3 file 슬별 2017.01.09 189
169 [하나님의 교회] 이미 다른 교회에서 침례를 받았기 때문에 다시 받을 필요가 없다? 3 file 이삭의자녀 2016.12.31 92
168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성경은 믿을 수 없다? 4 file 슬별 2016.12.30 86
167 창세기 1:26 '우리'가 성삼위일체 하나님이시다?? - 하나님의교회 어머니하나님 8 file 메밀이 2016.12.19 1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 10 Next
/ 10